시사

시사 > 전체기사

‘방송 전 광고 송출사고’ 사과한 편스토랑 “경위 밝히겠다”


KBS가 23일 발생한 광고 송출사고와 관련해 경위를 밝히고 사과했다.

KBS에 따르면 전날 KBS 2TV 예능 ‘신상출시 편스토랑’이 방송되기 전 6분 동안 백색 화면이 나오는 등 광고 화면이 정상적으로 송출되지 않았다.

이와 관련해 KBS는 “광고 편집상의 오류가 발생한 것으로 파악해 비상조치를 취했다”며 “갑작스러운 사고로 시청자께 불편을 끼친 점 깊게 사과드린다”고 24일 입장을 밝혔다. 한편 광고 송출사고 이후 다른 광고 및 프로그램은 정상적으로 방송된 것으로 확인됐다.

천금주 기자 juju79@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