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경기북부경찰청, 고속도로순찰대 창설

경기북부 7개 노선 292㎞ 치안 담당

경기북부지방경찰청 제공

경기북부 고속도로 치안을 담당하는 경기북부지방경찰청 고속도로순찰대(고순대)가 창설됐다.

경기북부경찰청은 지난 23일 남양주시 고순대 제13지구대 청사에서 창설식을 개최했다. 경기북부경찰청 고순대는 인원76명, 순찰차 23대로 편성됐으며, 수도권제1순환선 등 7개 노선 292㎞의 치안을 담당한다.

경기북부청 고순대 창설로 인천청·경기남부청·충북청이 담당하고 있던 수도권제1순환선·구리포천선·서울춘천선 일부 구간 및 경기남부권 등에 있는 중부선·2중부선·중부내륙·제2영동고속도로 일부 구간을 고순대 제13지구대가 담당한다.
경기북부지방경찰청 제공

그동안 다른 고순대에서 경기북부권까지 1시간 정도 걸렸지만, 이번 경기북부청 고순대 창설로 현장 접근성 및 대응력이 향상돼 20분 이내에 출동할 수 있는 신속 대응체계가 구축, 관내 시민들의 치안만족도가 상당히 높아질 것으로 예상된다.

이문수 경기북부경찰청장은 창설식에서 “고속도로의 교통안전 확보 및 법집행 과정에서 인권보장에 앞장서야 하며, 불법행위 단속 등 법집행에 대한 시민들의 기대감은 점점 높아지고 있는 만큼 난폭운전 등 중대하고 명백한 불법행위에 대해서는 법과 원칙에 따라 엄중히 법집행을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의정부=박재구 기자 park9@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