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스포츠

연예·스포츠 > 연예

“못 하겠음” 도 넘은 악플러 박제한 김희철


원조 아이돌 그룹 슈퍼주니어 출신 가수 겸 방송인 김희철이 한 네티즌으로부터 받은 악플을 공개했다.

김희철은 2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극단적 선택은 못 하겠음’이라는 글과 함께 악플을 공개했다. 해당 메시지엔 욕설과 함께 김희철에게 극단적 선택을 요구하는 내용이 담겼다.

공개된 악플엔 “팬들은 교통비도 없이 돈 모아 앨범 사는데 한우나 자랑하고 역조공은 해 줄 생각도 안 한다. 얼굴 빼면 할 줄 아는 게 뭐냐”는 내용이 담겼다. 이에 김희철은 “자살은 못 하겠음”이라고 썼다.

이는 지난 20일과 23일 김희철이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고기 굽는 영상을 올린 것을 저격한 것으로 보인다. 강원도 출신의 김희철은 최근 횡성한우축제 홍보대사로 위촉됐다. 앞서 김희철은 지난 7월 악플러를 고소하며 “선처 없다”고 알렸었다.

천금주 기자 juju79@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