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호흡곤란에 복통” 경북서 백신 접종 뒤 2명 추가 사망

경북 누적 6명

기사와 무관한 사진. 게티이미지뱅크

경북에서 독감 예방접종 후 2명이 사망해 경북도가 조사에 나섰다.

경북도는 경산시와 예천군에서 독감 백신을 맞은 2명이 추가로 사망했다고 25일 밝혔다. 이에 따라 경북도 내 백신 접종 관련 사망자는 6명으로 늘어났다.

경산의 89세 남성은 지난 19일 한 의원에서 접종을 받은 후 23일 호흡곤란과 복통 증세를 보여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24일 오후 숨졌다. 예천의 85세 여성도 지난 19일 모 의원에서 접종 후 24일까지 경로당 출입 등 일상생활을 했으나, 25일 새벽 들깨를 손질하다 가슴이 답답해 병원 응급실을 찾았다가 사망했다.

이들 2명의 백신은 S사의 것으로 확인됐으며, 같은 제조번호를 가진 백신 접종자는 99명인 것으로 나타났다. 경북도는 99명에 대한 이상 반응을 모니터링하고 있다.

박은주 기자 wn1247@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