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택배노조 ‘분류인력 투입’ 요구


택배연대노조 지부장들이 26일 서울 광진구 동서울우편집중국 앞에서 우정사업본부를 규탄하는 집회를 갖고 노사협의를 위해 정문으로 들어가고 있다. 이날 택배노조는 분류인력 투입합의 위반과 계약물량 위반, 노동환경개선 및 혼합파렛 근절 등 요구사항을 우정사업본부와 협의한다.

최현규 기자 frosted@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