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코오롱글로벌, 바디드라이어 ‘오즈윈드(OZ윈드) 매직스윙’ 할인 프로모션


최근 코로나19 장기화로 언택트 트렌드가 일상이 되면서 집은 ‘휴식 공간’을 넘어 업무와 취미생활까지 할 수 있는 ‘멀티 홈’이 되어가고 있다. 특히 가정 내 청결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며 효과적으로 개인위생을 관리할 수 있는 제품으로 ‘바디드라이어’가 소비자의 주목을 받고 있다.

코오롱글로벌도 바디드라이어 총판 사업을 시작했다. 코오롱글로벌은 바디드라이어 시장을 선도하는 ‘오즈윈드’ 제품의 국내 독점 총판 계약을 체결하고, 신제품 ‘오즈윈드 매직스윙’ 판매에 나섰다. 오즈윈드 바디드라이어는 골프장이나 특급 호텔 등에서 볼 수 있었던 기존 고급 제품을 가정에서도 손쉽고 편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 출시된 최신형 모델이다.

코오롱글로벌은 신제품 출시를 기념해 합리적인 가격에 강력한 바디드라이 성능을 경험할 수 있는 절호의 기회를 마련했다. 오는 11월 1일부터 11일까지 이커머스 플랫폼 ‘11번가’에서 오즈윈드 신제품을 특별 할인가로 만나볼 수 있다.

바디드라이어는 피부를 청결하게 유지하고 피부질환도 예방할 수 있어 건강을 책임지는 위생가전이다. 특히 가까운 지인이나 가족에게도 말하기 어려운 고민인 피부 습진이나 사타구니 가려움, 땀띠, 불쾌한 냄새와 같은 증상 및 질환의 개선에 도움을 줄 수 있어 최근 수요가 늘고 있다.

오즈윈드 매직스윙은 약 45도 풍향 조절이 가능한 액티브 윈드 기술을 적용해 몸에 남아있는 숨은 물기까지 세심하게 건조 가능한 점이 특징이다. 기존 바디드라이어는 바람 토출구가 바닥에만 배치되어 온풍 작동 시 바닥 쪽 바람만 뜨거워질 수 있다. 바람이 닿는 범위도 하체 위주여서 몸 전체를 말리는 데 비교적 시간이 많이 소요됐는데 신제품은 이 같은 문제점을 개선했다. 자연풍, 강풍, 온풍과 같이 원하는 바람을 선택할 수 있으며 바람의 세기도 조절이 가능하다. 특히 기존 제품 대비 소음을 개선해 이용자의 만족도를 높였다.

또한 내구성이 뛰어난 브러시리스 모터(BLAC)를 장착해 수명을 대폭 늘렸다. 총 5000시간의 모터 수명을 자랑하며 이는 1인 기준, 하루 2회 5분씩 안전수칙을 준수해 사용했을 때 약 82년 간 사용할 수 있음을 의미한다. 기기 내부에 물이 들어간 경우 자동으로 전원이 차단되는 누수 감지 센서와 넓은 면적의 미끄럼방지 발판으로 아이와 함께 사용해도 안전하다. 허리를 굽혀 몸을 닦기 힘든 임산부나 어르신도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다. 셀프 스탠딩 기능으로 보관과 관리가 쉽고 필터 청소도 간편하다. A/S는 1년간 무상 수리를 지원한다.

코오롱글로벌 관계자는 "기존 바디드라이어는 선택의 범위가 좁고 가격도 높은 편이나 이번에 정식 출시되는 신제품은 실용적이고 뛰어난 성능 뿐만 아니라 합리적인 가격까지 갖춰 소비자들에게 큰 만족감을 줄 것으로 기대한다”며, “오즈윈드가 미래 바디드라이어의 방향성을 제시하는 혁신적인 모델이 될 것"이라고 제품 출시 소감을 전했다.

디지털기획팀 이세연 lovok@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