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인천시설공단, 하늘문화센터에 통커뮤니티센터 열어

27일 인천 중구 영종국제도시 하늘문화센터 내에 통커뮤니티센터가 문을 열었다. 개소식에 참여한 문현보 인천경제청 영종관리과장(왼쪽부터), 조광휘 시의원, 안병배 시의원, 김영분 이사장, 홍인성 중구청장, 최찬용 중구의회의장, 이성태 중구의회 의원, 안효배 공단 도시관리본부장이 테이프커팅을 하고 있다. 인천시설공단 제공

인천시설공단(이사장 김영분) 하늘문화센터는 지역공동체 활성화 및 시민행복을
위한 通커뮤니티센터 개소식을 진행했다고 27일 전했다.

이번 개소식 행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김영분 이사장, 홍인성
중구청장 및 시·구의원 등 최소한의 인원만 참석해 진행됐다.

영종 하늘문화센터 내 1층에 새롭게 조성된 通커뮤니티센터는 연령이나 장애 여부 등에 관계없이 모든 시민을 대상으로 다양한 프로그램을 제공하게 된다.

공단은 11월 인문학 프로그램 제공을 시작으로 시민들의 복합 문화복지 공간으로 운영하기로 했다.

또한 通커뮤니티센터 내부에 북카페를 조성해 하늘문화센터 이용고객 및 외부 방문객들이 책과 함께 편안한 휴식을 취할 수 있도록 했으며, 영종 도서관과의 업무협약으로 순회문고를 운영할 계획이다.

김영분 이사장은 “하늘문화 通커뮤니티센터가 이름에 걸맞게 영종지역 및 모든 인천 시민을 ‘通하게’ 하는 공간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공단이 관리하는 모든 시설물을 시민들에게 돌려드린다는 생각으로 커뮤니티센터 활성화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인천=정창교 기자 jcgyo@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