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황교안, 대선 나오나? 국민의힘 종로 조직위원장 사퇴

황교안 전 미래통합당(국민의힘 전신) 대표. 국민일보 DB

황교안 전 미래통합당(국민의힘 전신) 대표가 서울 종로 지역구의 조직위원장에서 물러난 것으로 전해졌다. 이를 두고 황 전 대표가 차기 대선을 준비하는 것 아니냐는 분석이 나온다.

국민의힘 관계자는 28일 연합뉴스와의 통화에서 “황 전 대표가 종로 조직위원장직에서 사퇴하겠다는 의사를 전달해 왔다”고 밝혔다. 황 전 대표는 지난 4·15 총선에 종로 후보로 출마했다가 낙선했다. 다만 선거 이후에도 이 지역 조직위원장을 맡아 왔다.

당초 황 전 대표는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대선에 출마하면 종로 보궐선거에 출마할 것으로 예상됐다. 다만 조직위원장직에서 물러나면서 차기 대선을 준비하기 위한 행보가 아니냐는 관측이 나온다.

황 전 대표가 사퇴하면서 국민의힘이 지난 15일부터 진행 중인 원외 당무감사 대상에서도 황 전 대표는 빠지게 됐다.

박세환 기자 foryou@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