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정세균 “전문가 판단 믿고 예방접종 적극 참여해 달라”

정세균 국무총리가 28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대응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에 참석하고 있다. 연합뉴스

정세균 국무총리는 28일 “예방접종은 중단 없이 계속돼야 한다는 것이 전문가들의 과학적 판단 결과”라며 접종을 독려했다.

정 총리는 이날 정부서울청사에서 주재한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 회의에서 “아직도 접종을 주저하는 분들이 있다고 한다. 인플루엔자(독감) 예방접종은 그 시기가 중요한 만큼 전문가의 판단을 믿고 건강 관리에 유의하면서 예방접종에 적극 참여해 달라”며 이같이 당부했다.

정 총리는 백신 접종 현황에 대해선 “국가예방접종 대상자 1900만명 중 어제까지 접종을 마친 사람은 1060만명으로, 56%의 진행률을 보이고 있다”고 설명했다.

그는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 세분화 등 정부가 논의 중인 방역조치 개편안에 대해선 “방역과 일상이 조화되는 정밀한 방역체계가 필요하다. 조속한 시일 내 최종안을 확정하겠다”고 말했다.

박세환 기자 foryou@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