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스포츠

연예·스포츠 > 연예

“에스파·카리나·유지민” 데뷔부터 관심 폭발 SM연습생

온라인 커뮤니티 캡처

SM엔터테인먼트의 새 걸그룹 에스파(aespa)의 두 번째 멤버가 공개됐다. 최근 네티즌들 사이에서 화제를 모았던 SM 연습생 유지민(21)으로, 그는 카리나라는 예명으로 활동하게 됐다.

에스파는 28일 공식 SNS 계정에 두 번째 멤버 카리나의 티저 이미지를 공개했다. 카리나는 과거 뛰어난 외모와 출중한 실력으로 연습생 시절부터 화제를 모았다. 지난해에는 가수 태민의 ‘WANT’ 무대에 댄서로 활동했다.

지난 15일에는 유지민 지인이라고 주장하는 네티즌이 온라인 커뮤니티에 문자 메시지를 공개해 논란이 됐다. 그는 “유지민이 회사 뒷담화 및 선배 외모 비하 등을 했다”고 주장했다. 이에 SM엔터테인먼트는 “유지민에 대한 악성 루머가 무분별하게 유포되고 있다”며 해당 의혹에 대해 “허위 및 조작된 내용”이라고 밝혔다.

에스파 공식 SNS 캡처

에스파는 ‘Avatar X Experience(아바타 X 익스피리언스)’를 표현한 ‘æ’와 양면이라는 뜻의 영단어 ‘aspect(애스펙트)’를 결합해 만든 이름이다. ‘자신의 또 다른 자아인 아바타를 만나 새로운 세계를 경험하게 된다’는 세계관을 바탕으로 다채로운 활동을 선보일 예정이다.

전날인 27일에는 에스파의 첫 번째 멤버 윈터가 공개됐다. SM엔터테인먼트는 “윈터는 올해 나이 만 19세의 한국인 멤버”라며 “뛰어난 보컬과 댄스 실력을 겸비했다”고 밝혔다.

김지은 인턴기자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