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럭셔리 좔좔’ 막내 SUV…제네시스 GV70 디자인 공개


제네시스의 막내 SUV를 담당할 GV70의 디자인이 최초로 공개됐다. GV70은 역동성과 고급스러운 감성을 모두 갖춘 디자인으로 큰 인기를 끌 것으로 예상된다.

제네시스는 29일 GV70의 내·외장 디자인을 공개했다. GV70은 도심형 럭셔리 SUV를 표방하는 모델로, GV80에 이은 제네시스의 두 번째 SUV 모델이다.


GV70의 전면부에는 제네시스 특유의 두 줄 디자인 쿼드램프와 크레스트 그릴이 적용됐다. 측면부는 차체를 가로지르는 아치형 라인을 통해 우아한 감성을 연출했다. 쿠페와 같이 날렵하게 떨어지는 루프라인을 적용해 역동적인 모습을 자아낸다.


실내는 ‘여백의 미’를 강조해 깔끔하면서도 고급스러운 분위기를 강조했다. 비행기 날개의 유선형(에어로다이나믹) 조형에서 영감을 받아 타원형 요소를 살려 풍부한 볼륨감을 강조했다. 실내 중앙부(센터페시아)를 감싸는 무드 조명도 GV70만의 개성이다. 슬림한 형태의 송풍구, 액정표시장치(LCD) 터치패드 적용 등을 통해 인체공학적인 구조를 완성했다.


제네시스 글로벌 디자인 담당 이상엽 전무는 “GV70는 투 라인(Two Lines)과 윙 페이스(wing face)등 제네시스 고유의 디자인 DNA를 계승하면서도 역동성을 극대화한 70 라인업의 SUV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박구인 기자 captain@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