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효리가 채식을 하잖아요” 한국인의밥상에 등장한 이상순 母


가수 이상순의 어머니이자 이효리의 시어머니가 KBS 교양프로그램에 깜짝 등장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이상순의 모친 윤정희씨는 채식하는 며느리를 위해 자연식을 배우고 있다.

지난 5일 방송된 KBS 1TV ‘한국인의 밥상’에는 최불암이 자연요리 연구가 박종숙씨를 만나는 장면이 담겼다. 이날 방송에서 박종숙씨는 “워낙 요리를 좋아해서 나한테 1년 넘게 요리를 배우고 있다. 이분은 이효리씨 시어머니다. 이상순 엄마다”라며 제자 윤정희씨를 소개했다.

이에 최불암은 “왜 요리를 배우냐”고 물었고 윤정희씨는 “효리가 채식을 한다. 요리에게 자연식을 먹여보려고 요리를 배웠다”고 답했다.

답변을 들은 최불암은 “며느리를 사랑하시기 때문에 시어머니가 자연식을 배워 며느리에게 가르친다?”라고 말하며 “이런 일이 세상에”라며 놀라워했다. 한편 이효리는 2009년 가수 겸 작곡가 정재형의 소개로 이상순을 만나 2013년 결혼했다.

천금주 기자 juju79@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