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선 불복’ 트럼프 “대규모 소송 곧 제기할 것”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AFP연합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대선 불복 의지를 재확인하면서 “대규모 소송을 곧 제기할 것”이라는 입장을 밝혔다.

트럼프 대통령은 16일(현지시간) 자신의 트위터에서 “2020년 선거의 위헌성과 결과를 바꾸기 위해 행해진 일들에 대한 분노를 보여주는 대규모 소송을 곧 제기하겠다”고 말했다. 그는 “미국 전역에서 제기된 소송들은 우리가 한 것이 아니라 끔찍한 위법 행위를 본 사람들이 한 것”이라고도 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대선 승복을 했다는 보도가 나오자 이를 부인하는 입장을 트위터에 연속해서 게시하고 있다. 트럼프 대통령은 15일(현지시간) “선거가 조작됐기 때문에 그가 이겼다”는 트위터 글을 올렸고, 이를 두고 CNN방송은 “트럼프가 음모론을 주장하면서도 처음으로 바이든이 이겼다고 인정했다”고 보도했다.

하지만 트럼프 대통령은 이후 트위터를 통해 “나는 아무것도 인정하지 않는다”면서 “그(바이든)는 오로지 가짜뉴스 미디어의 시각에서만 이겼다”고 주장했다. 또 “조작된 선거, 우리가 이길 것”이라는 글도 올렸다.

심희정 기자 simcity@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