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마블, ‘세븐나이츠2’ 사전 다운로드 시작

18일 오전 10시 정식 출시
‘세븐나이츠’ 정식 차기작

세븐나이츠2 온라인 쇼케이스 이미지. 넷마블 제공

‘세븐나이츠’ IP(지식재산권)의 정식 차기작인 모바일 수집형 MMORPG(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 ‘세븐나이츠2’가 18일 출시된다. 넷마블은 사전 다운로드를 시작했다고 17일 밝혔다.

넷마블넥서스가 개발한 이 게임은 17일부터 구글 플레이와 애플 앱스토어에서 다운로드 받을 수 있다. 정식 플레이는 다음날 오전 10시부터다.

세븐나이츠2는 전작의 20년 후 세계를 그리고 있다. 이 게임은 짜임새 있는 스토리 라인, 각양각색의 46종 캐릭터 수집 등이 특징인 게임이다.

넷마블은 모바일 환경에서도 몰입도 높은 스토리 연출을 위해 캐릭터들의 표정, 액션, 연기뿐 아니라 개발실에 별도로 세븐나이츠 IP 스토리만 관리하는 전문 팀을 만들어 시나리오, 캐릭터 설정에 완성도를 높였다.

또 전략 전투의 재미를 높이기 위해 스킬을 다양화하고 15개 유형의 진형, 마스터리 등을 추가했다. 전략적인 팀구성을 요구하는 시나리오 퀘스트, 4인/8인 레이드, 결투장(PvP) 등이 주요 콘텐츠로 제공된다.

넷마블은 유튜브 ‘세븐나이츠TV’를 통해 각종 콘텐츠를 공개하고 있다.

이다니엘 기자 dne@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