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국민건강보험 일산병원 ‘사랑의 연탄나눔’ 기부금 후원

코로나19 감염확산 방지 위해 봉사활동 대신 기부금 전달

국민건강보험 일산병원 제공

국민건강보험 일산병원은 23일 지역취약계층이 따뜻한 겨울을 날 수 있도록 ‘사랑의 연탄나눔’ 기부금 750만원을 북방민족나눔협의회에 전달했다.

국민건강보험 일산병원은 국민의 신뢰와 사랑을 받는 건강보험 모델병원으로서 2016년부터 매년 연탄 나눔 봉사를 실시하며 나눔 문화 실천에 앞장서고 있다.

올해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사태가 길어지면서 연탄 기부를 비롯해 후원, 자원봉사까지 줄어 복지 사각지대에 놓인 소외된 취약계층이 추위와 난방비 부담의 이중고를 겪고 있다.

이에 국민건강보험 일산병원은 코로나19 감염확산 방지를 위해 기부금 후원으로 대신하며 소외계층에 대한 관심과 사랑을 보탰다.

김성우 병원장은 “임직원들이 십시일반 모은 후원금으로 우리 이웃들이 따뜻하고 건강한 겨울을 보내는 데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이러한 사회공헌활동뿐 아니라 코로나19의 국가적 위기 상황을 극복할 수 있도록 다양한 사회적 책임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고양=박재구 기자 park9@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