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임용시험 응시자 1명 추가 확진… 노량진 학원발

지난 21일 2021학년도 중등교원 임용시험을 치르기 위해 수험생들이 입실하고 있다. 뉴시스

중등교원 임용시험 응시자 1명이 추가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로써 지난 21일 교원 임용시험을 치른 확진자는 2명으로 늘었다.

24일 교육부와 강원도교육청에 따르면 강원 지역에서 중등교원 임용시험을 본 응시자 1명이 시험 후 진단 검사에서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

이 응시자는 서울 동작구 노량진 임용시험학원에 다닌 확진자와 같은 독서실을 이용한 것으로 조사됐다. 노량진 학원발 확진자의 접촉자였으나 뒤늦게 검사 대상자로 통보받았다.

강원도교육청 관계자는 “21일 시험이 오후 2시20분 끝났고, 시험 종료 후 휴대전화를 확인해 보니 오후 2시36분쯤 보건소에서 진단 검사 대상이라고 통보가 와 바로 진단 검사를 받은 것으로 안다”고 말했다.

이 응시자는 코로나19 확진자와 접촉한 사실을 몰랐고 의심 증상도 없어 일반 시험실에서 시험을 치렀다. 해당 시험실에는 감독관 2명이 배정되고 응시자 14명이 시험을 봤다. 방역 당국은 확진자와 같은 공간에서 시험을 본 이들과 감독관 등에 대해 진단검사를 진행 중이다.

박상은 기자 pse0212@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