말다툼하다 아버지 복부에 석궁 쏜 16살 아들


아버지에게 석궁을 쏜 10대 아들이 체포됐다.

경찰에 따르면 서울 서부경찰서는 24일 오전 7시50분쯤 말다툼을 하던 50대 아버지의 복부에 석궁을 쏴 상해를 입힌 혐의로 A군(16)을 체포해 조사하고 있다.

석궁은 A씨가 가지고 있던 것으로 전해졌다. A군의 아버지는 인근 병원으로 후송됐으며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A군을 대상으로 범행 동기와 경위 등을 조사하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현재 수사가 진행 중인 사건으로 구체적인 내용을 밝히기 어렵다”면서 “A군에 어떤 혐의를 적용할지 검토 중”이라고 전했다.

김이현 기자 2hyun@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