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은경 청장, BBC방송 선정 ‘올해의 여성 100인’

“격동의 시기에 변화를 이끌고 차이를 만든 이들에 주목”
“정 청장, 코로나 대응 이끄는 바이러스 헌터”

정은경 중앙방역대책본부장(질병관리청장)이 23일 오후 충북 청주시 질병관리본부에서 코로나19 국내 발생 현황 및 확진 환자 중간조사 결과 등 정례브리핑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정은경 질병관리청장이 영국 BBC방송이 선정한 ‘올해의 여성 100인’에 들었다.

BBC방송은 23일(현지시간) 정 청장을 비롯한 올해의 여성 100인을 발표했다. 한국인으로는 유일하게 선정된 정 청장은 한국의 코로나19 대응을 이끄는 ‘바이러스 헌터’로 소개됐다.

BBC는 “올해는 격동의 시기에 변화를 이끌고 차이를 만든 이들에 주목했다”면서 “(질병관리본부의) 첫 여성 본부장이자 현재 질병관리청장으로 코로나19 대유행 속에 투명하고 차분한 일일 브리핑으로 유명하다”고 설명했다.

정 청장은 올해의 여성 100인에 선정된 데 대해 “팬데믹 대응에 헌신하는 모든 의료보건 종사자에게 진심 어린 감사를 전한다”면서 “질병 대응력을 강화해 세계를 더 안전하게 만드는 일에 최고의 노력을 다하겠다”는 소감을 밝혔다.

올해 100인의 여성 명단 첫 자리엔 ‘이름 없는 영웅’이 올랐다.

BBC는 “상황이 특수했던 올해는 셀 수 없이 많은 여성이 세계 곳곳에서 다른 이를 돕고자 희생했다"면서 "그들의 공로에 감사를 표하고 그 과정에서 목숨을 잃은 이들을 기리고자 첫 자리를 비워두기로 했다"고 밝혔다.

올해의 여성 100인에는 영국 옥스퍼드대 코로나19 백신 개발을 이끄는 사라 길버트, 홍콩 민주화 운동가 아그네스 차우 등도 포함됐다. 지난해엔 이수정 경기대 범죄심리학과 교수가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임세정 기자 fish813@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