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볼메이트, 밀레니얼 세대...변화하는 골프 문화 선도

밀레니얼 세대에게 골프가 대중화되면서 골프 시장이 변하고 있다.

퍼블릭 골프장 대중화로 반바지 착용 허용과 노캐디 문화가 생겨나고, 젊은 골퍼들을 잡기 위한 공격적인 마케팅이 전개해 나가며 골프 의류나 용품, 골프 네트워크 서비스 등 골프 산업이 전반적인 상승세를 타고 있다.

올해 출시된 골프 커뮤니티, 볼메이트 앱은 유저가 직접 골프 라운드를 개설하고 무료로 친구를 초대할 수 있다고 회사 측은 전했다. 또한 라운드 조인을 희망하는 골퍼들이 자신을 어필하는 점이 이색적이다. 볼메이트는 골프 조인 건 수 일 50건 이상으로 골프 커뮤니티 앱 1위를 유지하면서 2030세대 이용자 만족도를 높였다.

골프가 고가 스포츠, 비즈니스 레저로 인식 된 기성세대와는 다르게, 밀레니얼 세대의 골프는 SNS에 자신을 표현하는 엔터테인먼트 스포츠로 자리를 잡아가고 있다. SNS로 소통하며 공유하는 2030대 문화가 골프 시장에도 영향을 미치면서 볼메이트, 골프피플, 티샷, 골프링스 등 골프 커뮤니티 앱이 출시되면서 젊은 골퍼들에게 폭발적인 인기를 얻고 있다.

신세계 백화점 관계자는 올 1월부터 9월까지 골프웨어 2030대 매출 신장률이 26.9%로 가장 높았다고 전했다. 이는 젊은 골퍼들의 유입이 점차 증가함에 따라 이들을 타깃으로 한 상품 및 브랜드가 더욱 많아질 것으로 보인다고 덧붙였다.

사진 제공-볼메이트


디지털뉴스센터 이세연 lovok@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