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인천대 기초교육원, 재학생 글쓰기 클리닉 사업 전개


인천대학교 기초교육원에서는 2020 대학혁신지원사업의 일환으로 인천대 재학생의 글쓰기 능력 향상을 위한 “커뮤니케이션 클리닉 사업”을 시행한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인천대 재학생의 영어 및 우리말 글쓰기 능력함양을 위해 마련됐다. 기초교육원의 교양교수(글쓰기·영어 영역)가 학생이 직접 작성한 짧은 글(소논문, 칼럼, 독후감, 자기소개서 등)을 지도해주는 것이다.

안효진 기초교육원장은 “재학생의 영어·우리말 글쓰기 능력을 극대화하기 위해 1:1 맞춤형 대면상담으로 진행하려고 했으나, 코로나19 상황으로 인해 1:1 맞춤형 온라인과 전화상담으로 사업을 병행해 진행하게 됐다”고 밝혔다.

커뮤니케이션 클리닉을 신청한 이은지(영어영문학과)학생은 “재학생들의 글쓰기 능력을 키울 수 있는 좋은 기회를 제공해 준 학교 당국에 감사 드린다”고 전했다.

인천대학교 기초교육원 커뮤니케이션 클리닉 신청을 희망하는 재학생은 인천대학교 기초교육원 홈페이지 커뮤니케이션 클리닉 게시판에 신청하면 지도를 받을 수 있다.

인천=정창교 기자 jcgyo@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