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뇌성마비인 100가구 김장나눔행사 협력 눈길

서울시립뇌성마비복지관 월동지원사업 전개
강북구 사랑의 열매 나눔봉사단 협력


서울시립뇌성마비복지관(관장 류영수, 이하 복지관)은 26일 ‘2020년 김장 나누기(÷)·행복 곱하기(×)’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복지관은 매년 재가뇌성마비인들이 따뜻하고 걱정없는 겨울을 보낼 수 있도록 월동지원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김장나눔행사는 월동지원사업의 일환으로 개최됐다.

‘2020년 김장 나누기(÷)·행복 곱하기(×)’는 김장이 어려운 재가뇌성마비인이 건강한 식사를 할 수 있도록 김장김치를 전달하는 행사로 강북구 사랑의열매 나눔봉사단(단장 김미숙)이 함께해 김장 김치 1000㎏을 담그고 재가뇌성마비인 80가정에서 100가정으로 확대해 전달했다.

특히 이번 ‘2020년 김장 나누기(÷)·행복 곱하기(×)’에서는 형평성에 맞춘 기준을 적용해 인원에 대비해 재가뇌성마비인 가정에 김장김치의 양을 다르게 전달했으며, 복지관 직원들이 집으로 방문해 집 앞에 두는 배송 방식과 드라이브 스루의 비대면 방식을 병행했다.

김미숙 단장은 “코로나19라는 어려운 환경에 처한 이웃들에게 조금이나마 사랑의 손길을 통해 주 반찬인 김치를 담그고 나눌 수 있어 행복하고 보람이 크다”며 “뇌성마비인들의 행복한 겨울나기를 기원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지역연계팀 조은정 주임은 “‘2020년 김장 나누기(÷)·행복 곱하기(×)’를 성공적으로 할 수 있도록 도움을 준 강북구 사랑의열매 나눔봉사단에게 감사드린다”면서 “재가뇌성마비인이 추운 겨울 건강한 식사를 하며 따뜻한 겨울을 보낼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강북구 사랑의열매 나눔봉사단은 매년 복지관에서 사랑나눔의 손길이 필요한 뇌성마비인을 위해 명절 나눔 봉사활동과 김장 담그기 봉사활동 등을 하며 나눔활동을 펼치고 있다. 특히 강북구 사랑의열매 나눔봉사단은 제37회 오뚜기축제에서 보건복지부장관 표창을 받은 바 있다.

정창교 기자 jcgyo@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