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부산 아파트 비극… 동거녀 살해 후 투신사망한 50대男


부산의 한 아파트에서 50대 남성이 동거녀를 살해하고 자신도 목숨을 끊는 사건이 벌어졌다.

27일 부산 경찰에 따르면 전날 오후 9시55분쯤 영도구 소재의 아파트에서 50대 남녀가 숨진 채 발견됐다. 여성 A씨는 아파트 주거지 안에서, 남성 B씨는 아파트 밖 1층에서 발견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수사 결과 남성 B씨가 동거녀인 A씨와 말다툼을 하는 과정에서 A씨를 흉기로 살해한 것으로 판단했다. B씨는 이후 아파트 고층 복도 창문을 통해 투신한 것으로 추정된다고 덧붙였다.

경찰은 유가족과 신고자를 상대로 정확한 사망 경위를 확인 중이다. 두 사람의 시신을 부검해 정확한 사인도 확인할 방침이다.

권남영 기자 kwonny@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