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모모랜드 ‘낸시’ 자가격리 중…모든 일정 취소

낸시 인스타그램 캡처

걸그룹 ‘모모랜드’의 낸시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와 동선이 겹쳐 자가격리에 들어갔다.

소속사 MLD엔터테인먼트(이하 MLD엔터)는 28일 오후 공식 입장문을 통해 “낸시가 코로나19 확진자와 동선이 겹쳐 현재 자발적으로 코로나 검사 후 검사 결과를 기다리는 중”이라고 밝혔다.

“낸시는 보건 당국의 지시가 있을 때까지 방역지침에 따라 자가격리에 들어갈 예정”이라고 한 소속사는 “관계자들의 안전을 위해 오늘 연출 예정이던 ‘쇼! 음악중심’에 출연하지 않는다. 기타 일정도 취소된다”고 덧붙였다.

한편 모모랜드는 지난 17일 신곡 ‘Ready Or Not(레디 올 낫)’을 발매하고 활동 중이다.

▲ MLD엔터테인먼트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MLD엔터테인먼트입니다. 당사 소속 아티스트 모모랜드 낸시양이 코로나19 확진자와 동선이 겹쳐 현재 자발적으로 코로나 검사 후 검사 결과를 기다리는 중입니다.

따라서 낸시양은 보건 당국의 지시가 있을 때까지 방역지침에 따라 자가격리에 들어갈 예정임을 알려드립니다. 이에 모든 관계자분의 안전을 위해 금일(28일) 출연 예정이었던 MBC ‘쇼! 음악중심’에 출연하지 않으며 기타 일정 역시 취소됨을 알려드립니다.

검사 결과가 나오는 대로 다시 정확한 사실을 알려드리도록 하겠습니다. 심려를 끼쳐드려 죄송하다는 말씀드립니다. 감사합니다.

천금주 기자 juju79@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