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계명문화대 잇달아 지방중소벤처기업청장상 수상

엠케이이앤에스 송명곤 대표(왼쪽)와 계명문화대학교 산학협력단 조민지 직원. 계명문화대 제공

계명문화대학교는 산학협력단 조민지 직원과 중장년기술창업센터 입주기업인 ㈜엠케이이앤에스 송명곤 대표가 최근 대구·경북지방중소벤처기업청장상을 잇달아 수상했다고 30일 밝혔다.

조민지 직원은 창업지원 업무 담당자로 학생들의 성공적인 창업을 위해 체계적인 지원과 맞춤형 창업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등 실전 창업지원과 창업 활성화를 위해 노력해 왔다. 이에 2020 대구·경북 스타트업 페스티벌 개회식에서 대구·경북지방중소벤처기업청장상을 수상했다.

이에 앞서 송명곤 대표는 대구·경북지역의 우수 중장년 스타트업을 발굴하고 중장년 기술창업 붐을 확산하기 위해 지난달 개최된 2020 대구·경북 스타트업 기술창업포럼에서 대구·경북지방중소벤처기업청장상을 수상했다.

계명문화대 산학협력단에서 운영하는 중장년기술창업센터에 입주해 창업지원을 받고 있는 송명곤 대표는 20여년간 쌓은 경험과 축적된 기술력을 바탕으로 전동기 특성평가 장치 및 전기자동차에 탑재되는 트랙션모터의 온라인 절연진단 장비를 개발해 지난해 창업했다. 대학생 실습용 전동기 설계 및 실습 장치 개발로 산업현장에서 필요한 전문인력 양성에 기여한 공을 인정받았다.

김윤갑 계명문화대 산학협력단장은 “이번 수상은 대학의 창업지원 우수성과 직원들의 전문성을 인정받는 계기가 됐다”며 “앞으로도 대학의 우수한 인프라와 체계적인 맞춤형 창업지원으로 학생과 지역민들의 성공 창업을 이끌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계명문화대는 교내에 중장년기술창업센터를 비롯해 창업지원센터, 1인창조기업지원센터, 창업보육센터를 갖추고 학생 및 지역민들에게 맞춤형 창업을 지원하고 있다. 지난해와 올해 2년 연속 신사업창업사관학교 대구지역 운영기관으로 선정됐다.

대구=최일영 기자 mc102@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