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업텐션 비토→고결, 코로나 확진…나머지 멤버는 음성

업텐션 고결, 비토. 티오피미디어 공식 포스트 캡처

그룹 업텐션 멤버 고결이 비토에 이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업텐션 소속사 티오피미디어는 1일 업텐션 멤버 등의 코로나19 진단검사 결과를 밝혔다. 업텐션 멤버 중에선 고결만 양성 판정이 나왔다.

소속사는 “11월 30일 업텐션 비토의 코로나19 양성 판정으로 업텐션 멤버 및 당사 직원, 스태프 등 접촉 가능성이 있는 관련자들 모두 코로나19 검사를 받았다”며 “동선이 겹치거나 직접 접촉자가 아니더라도 2차 접촉의 위험이 있는 소속 아티스트들도 검사를 완료했다”고 설명했다.

소속사에 따르면 업텐션 멤버 중에선 고결만 확진 판정을 받았다. 쿤, 규진, 환희, 선율, 샤오 등 나머지 멤버는 음성이다. 소속사는 “음성으로 결과가 나왔지만, 밀접 접촉자인 업텐션 멤버들과 담당 매니저는 2주간 자가격리 조치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이어 업텐션의 스타일리스트, 헤어메이크업 팀, 당사 임직원 및 관련 스태프, 검사를 받은 업텐션 외 타 아티스트 또한 음성이라고 밝혔다. 다만 소속사는 “현재 결과가 확인되지 않은 2명의 스태프가 있어 확인되는 대로 이상이 있을 시 이에 대한 후속 조처 및 추가 동선 조사를 실시하겠다”고 알렸다.

앞서 11월 30일 업텐션 멤버 비토의 코로나19 확진 소식이 전해졌다. 업텐션은 지난달 28일과 29일 각각 MBC ‘쇼! 음악중심’과 SBS ‘인기가요’ 등 음악방송에 출연했다. 이에 함께 출연했던 가수, 스태프 등도 줄줄이 코로나19 검사를 받고 있다. 1일 생방송 예정이던 SBS MTV ‘더쇼’는 결방을 결정했다.

박수현 인턴기자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