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판사 집단행동 유도 의혹’ 김남국 “말도 안돼…소설”

김남국 더불어민주당 의원. 연합

김남국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윤석열 검찰총장의 판사 사찰 의혹 관련해 판사들의 집단행동을 유도했다는 야당의 주장에 대해 “말도 안 되는 일”이라며 강력히 부인했다.

김 의원은 2일 국회에서 기자들과 만나 “그게 상식적으로 가능한 일이겠냐”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행정실 직원에게도 확인이 될 텐데 말이 안 된다. 소설을 (쓴다)”고 거듭 반박했다.

앞서 국민의힘은 김 의원이 지난주 법제사법위원회 행정실에서 통화하면서 ‘판사들이 움직여 줘야 한다. (판사가 아니라면) 판사 출신 변호사들이라도 움직여줘야 한다. 여론전을 벌여야 한다. 섭외 좀 해달라’는 발언을 했다고 주장했다.

김이현 기자 2hyun@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