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국립발레단 ‘호두까기 인형’ 성남공연 취소

예술의전당 코로나19 확진 여파

발레 '호두까기 인형'. 국립발레단 제공

국립발레단 ‘호두까기 인형’ 성남 공연이 개막 직전 취소됐다.

3일부터 5일까지 예정됐던 국립발레단의 ‘호두까기 인형’ 성남아트센터 오페라하우스 공연이 개막 당일인 3일 취소됐다. 국립발레단과 성남아트센터는 이날 공식 홈페이지에 “예술의전당 직원 중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함에 따라 예술의전당에 상주하고 있는 국립발레단 직·단원과 관람객의 안전을 위해 부득이 이번 공연을 취소하게 됐다”고 밝혔다. 티켓은 수수료 없이 전액 환불처리된다.

국립발레단은 대구 수성아트피아(14~15일)와 서울 예술의전당 오페라하우스(19~27일)에서도 ‘호두까기 인형’ 연말 공연을 앞두고 있다.

박민지 기자 pmj@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