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부경 구한서 대표, 고신대에 발전기금 1억원 기탁 약정

구한서 부경 대표(오른쪽)가 안민 고신대 총장을 만나 학교발전기금 1억원을 약정했다. 고신대 제공

친환경 기업으로 거듭나고 있는 환경미화 전문기업인 부경(대표 구한서)이 최근 고신대학교에 학교 발전기금 1억원을 기탁하기로 약정했다.

3일 고신대에 따르면 부경은 미래 인재 양성을 돕겠다며 앞으로 5년간 매년 2000만원씩 총 1억원의 발전기금을 약정했다.

부경은 크고 작은 병원의 환경미화를 담당하고 있는 부산의 대표적인 청소용역업체로, 최근 친환경 기업으로 업계를 선도하고 있는 기업이다.

약정식에서 구한서 부경 대표는 “고신대학교를 통해 이 시대가 필요로 하는 많은 인재를 양성해 주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이에 안민 고신대 총장은 “신수복 목사님을 통해 구한서 대표를 만나게 된 점을 감사하게 생각한다”면서 “앞으로 섬김의 인재를 양성하는 대학으로 세워갈 것을 약속한다”고 말했다.

부산=윤일선 기자 news8282@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