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포착] 팔짱 낀 문 대통령 내외, 성금 내며 ‘스마일’


문재인 대통령 부부는 4일 연말을 맞아 청와대로 14개 기부단체 관계자들을 초청해 격려하고 각 단체에 성금을 기부했다.


행사에는 구세군, 굿네이버스, 대한결핵협회, 대한적십자사, 바보의나눔,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세이브더칠드런, 월드비전, 유니세프, 전국재해구호협회, 초록우산어린이재단, 푸드뱅크, 푸르메재단, 한국해비타트의 모금담당 실무자가 참석했다.


또 굿네이버스 홍보대사인 배우 장현성, 대한적십자사 홍보대사인 산악인 엄홍길 대장, 바보의나눔 홍보대사인 가수 최성희(바다) 등이 함께했다.


문 대통령은 “우리 민족은 오랫동안 서로 돕는 전통을 지켜왔다”며 “코로나19로 어려운 상황에도 나눔을 실천하는 숨은 영웅들이 많다. 이 자리에 계신 여러분도 영웅들”이라고 격려했다.



박세환 기자 foryou@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