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홍록기 “BJ철구에 일침? 나 아냐… 사칭계정”


개그맨 겸 뮤지컬 배우 홍록기가 트위터에 BJ철구를 향한 분노를 드러냈다고 알려졌으나 해당 계정은 사칭인 것으로 밝혀졌다.

4일 홍록기 소속사 관계자는 “해당 트위터는 홍록기가 직접 운영하는 계정이 아니다”라고 YTN Star에 알렸다.

이어 “연예인 사칭 계정이 많아 피해를 보는 건 사실”이라면서도 “현재 이와 관련해 대응할 계획은 없다”고 전했다.

앞서 철구는 3일 생방송 도중 자신의 아프리카TV 채널 생방송에서 BJ애교용에게 “홍록기 닮았다”는 말을 듣고 “박지선은 XX세요”라고 말했다. 철구는 시청자들이 해당 발언에 항의하자 “박미선을 얘기한 것”이라며 해명했다.

이후 홍록기가 불편한 심경을 드러냈다고 알려졌다. 온라인상에서 홍록기가 작성한 것이라며 “아침부터 부재중 전화 엄청 와있길래 뭔가 했더니, 철구? 뭔데 이건 또”라는 트위터 글이 빠르게 퍼졌다. 홍록기 측은 해당 트위터와 전혀 관련이 없다며 소문을 바로잡았다.

박수현 인턴기자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