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경찰, 7일부터 전국 고속도로 일제 음주운전 단속 실시


경찰이 연말연시 음주운전에 강력히 대응하기 위해 7일부터 전국 고속도로 주요 진출입로에서 일제 음주운전 단속을 실시한다고 6일 밝혔다.

이번 음주단속은 전국에서 동시다발적으로 실시되고 내년 1월 말까지 주 2회 간격으로 진행된다. 야간시간대에 요금소와 나들목 등 고속도로 주요 진출입로에 고속도로순찰대 경찰관과 한국도로공사 안전순찰원 등 총 300여명을 배치해 단속에 나선다는 방침이다.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비접촉 감지기’를 활용하고, ‘S자형 주행로’를 일반도로보다 길게 설치해 안전을 확보할 계획이다.

경찰은 음주운전 적발시 동승자 등 음주운전을 방조한 사람도 적극적으로 조사할 방침이다. 경찰청 관계자는 “고속도로에서는 음주운전 단속을 하지 않는다는 인식이 팽배해져 있어 특별 조치 차원에서 실시하게 됐다”고 밝혔다. 지난 1월부터 11월까지 고속도로에서 1543건의 음주운전이 적발됐고, 음주로 인한 교통사고는 374건에 달했다.

정현수 기자 jukebox@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