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의정부성모병원, 코로나19 치료센터에 의료진 8명 파견


의정부성모병원은 코로나19 확산을 막고 경기도의 코로나19 치료병상과 생활치료센터에 힘을 보태기 위해 의료진 8명을 파견했다고 4일 밝혔다.

파견된 의료진은 감염내과 김양리 교수, 신경외과 장서량 교수와 김옥희 간호부장 등 중견 이상의 고급 인력을 선출해 의료 지원에 나섰다.

이들은 이달 말까지 약 1개월간 경기도의료원과 도내 생활치료센터에서 근무하게 된다.

박태철 의정부성모병원장은 “8명의 의료진이 코로나19로 고통 받는 환자들을 치료하고 어서 빨리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도록 용기를 줄 것”이라며 “필요한 순간 언제나 당신 곁에 있는 의정부성모병원은 지역주민들의 아픔에 공감하고 지난 63년간 그래왔듯이 항상 함께 하겠다”고 밝혔다.

의정부=박재구 기자 park9@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