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김양호 삼척시장 긴급담화문…“개인 방역 수칙 철저”

김 시장 “인근 지역 방문, 지인과 만남 자제해 달라”

김양호 삼척시장이 17일 코로나19와 관련해 개인 방역 수칙을 철저히 지켜줄 것을 호소하는 긴급담화문을 발표하고 있다. 삼척시 제공

김양호 강원도 삼척시장이 17일 코로나19 긴급 담화문을 통해 개인 방역 수칙을 철저히 해 달라고 당부했다.

김 시장은 “인근 지역에서 삼척으로 출퇴근하는 직원들에 대해 모두 재택근무 명령을 내리고, 아울러 관내 관공서를 비롯한 사회단체에도 적극 협조를 구하겠다”며 “시민들도 인근 지역 방문과 지인과 만남을 최대한 자제하여 주시길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이어 “친인척간의 모임을 비롯한 가족 간의 모임도 당분간 삼가고, 언제 어디서나 마스크 착용과 사회적 거리 두기를 비롯한 개인 방역 수칙의 철저한 이행을 당부한다”고 덧붙였다.

또 “조금이라도 몸에 이상이 있으면 즉시 보건소 선별진료소를 방문해 검사를 받아 달라”며 “코로나19가 종식돼 예전의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도록 조금만 더 힘을 내어 주시기를 간곡히 호소드린다”고 말했다.

삼척=서승진 기자 sjseo@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