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 “방역은 너무 잘하니까 질문이 없으신가요?”

문재인 대통령이 18일 청와대 춘추관에서 열린 신년 기자회견에서 기자들의 질문을 받고 있다. 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은 18일 신년 기자회견에서 “방역은 너무 잘하니까 질문이 없으신가요”라고 농담을 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청와대에서 진행된 기자회견에서 취재진이 방역 분야 대신 사회·경제 분야 질문을 이어가자 이같이 농담을 했다. 코로나19 방역 분야 질문을 더 해 달라는 뜻이었다.

이후 한 기자는 문 대통령에게 동부구치소 집단감염을 언급하며 ‘교정시설 방역 대책’ 등에 대해 질문했다. 이에 문 대통령은 “집단 수용시설에서 집단감염이 있었는데 국가가 직접 운영하는 시설에서 발생한 거라 더 엄중하게 느끼고 있다”고 말했다.

아울러 “지금은 동부구치소 확산이 거의 수그러든 상황이지만 이번 사건을 교훈으로 삼아서 이런 집단 교정시설에서 지금과 같은 대규모 확산이 생기지 않도록 정부가 만전을 기하겠다”고 약속했다.

박세환 기자 foryou@kmib.co.kr

文 “김정은 비핵화 의지 있어…북핵, 평화로 해결”
[속보] 문 대통령, 이재명 저격 “4차 재난지원금, 아직 시기 아냐”
문 대통령 “尹, 정치 염두에 두고 검찰총장 한다고 생각 않는다”
[속보] 문 대통령, 박원순 성추행 사건 질문에 “안타깝다”
[속보] 문 대통령 “정치인 사면 검토안해…국민 공감대 필요”
[속보] 문 대통령 “秋-尹 갈등, 민주주의 국가에서 특별한 일 아냐”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