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박주민 서울시장 불출마 선언…“더 길고 담대하게 나갈 것”

박주민 더불어민주당 의원. 연합뉴스

박주민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오는 4월 서울시장 재·보궐 선거 불출마를 선언했다.

박 의원은 20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글을 올리고 “우리 이웃의 삶을 지금보다 나아지게 하는 길에 우리 당이 더 큰 역할을 할 수 있도록, 더 길고 담대하게 바라보면서 나아가고자 한다”며 불출마 소식을 알렸다.

박 의원은 “176석을 만들어주신 국민의 뜻을 깊이 가슴에 새기고 전환의 시대에 맞는 새로운 사회를 만들어 가는 일이 저의 가슴을 뛰게 하고, 제가 정치하는 이유라는 생각이 든다”며 “5년이라는 짧은 기간 정치를 하면서 늘 어떤 자리에 서느냐보다는 무슨 일을 해야 하고 할 수 있는지에 집중해왔다”고 강조했다.

이어 “이번 서울시장 보궐선거에는 출마하지 않는 것으로 결정했다”며 “비록 출마하진 않지만, 후보처럼 승리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했다.

박 의원은 “저에게 출마를 권유해주셨던 많은 분께는 감사와 죄송하다는 말씀을 드린다”며 “대한민국의 시대교체와 위기 속에서도 ‘잊힌 사람’ 없는 나라다운 나라를 만드는 데, 어디서든 제 역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박세환 기자 foryou@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