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속보] 코로나19 신규 확진 404명…400명대로 소폭 증가

지난 19일 광주 광산구청 마당에 마련된 코로나19 선별진료소 모습. 연합뉴스

국내서 코로나19 첫 환자가 나온 지 1년째 되는 날인 20일 신규 확진자 수가 전날에 비해 소폭 증가하며 400명대를 기록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는 이날 0시 기준으로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404명 늘었다고 밝혔다. 누적 확진자는 7만3518명으로 집계됐다.

이날 코로나19 신규 확진자는 전날(386명)보다 18명 늘어나면서 400명대로 올라섰다. 코로나19 3차 대유행의 정점을 지나 신규 확진자는 완만한 감소세를 보이고 있다. 지난달까지만 해도 연일 1000명대를 기록했던 신규 확진자는 새해 들어 서서히 줄어들기 시작했고, 지난 18~19일 300명대까지 내려왔다가 이날 400명대 초반으로 소폭 증가했다.

이날 신규 확진자의 감염경로를 보면 지역발생이 373명, 해외유입이 31명이다. 지역별로는 서울 143명, 경기 139명, 경남 19명, 인천 16명, 부산 13명 등이다.

코로나19로 인한 사망자는 17명 늘었다. 누적 사망자는 1300명으로 집계됐다.

전성필 기자 feel@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