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코로나 1년, 백신공장 찾은 문대통령


국내에서 코로나 첫 확진자가 나온 지 1년, 문재인 대통령이 20일 오전 경북 안동시 SK바이오사이언스 공장을 방문해 안동공장에서 생산된 코로나19 백신을 살펴보고 있다. 문 대통령은 코로나19 백신 생산 현장을 점검하며 "최근 노바백스사와 SK바이오사이언스 간 (구매) 계약이 추진되면서 지금까지 확보한 5천600만명분의 백신에 더해 2천만명분의 백신을 추가로 확보할 가능성이 열렸다"고 말했다.
또한 문대통령은 "SK바이오사이언스는 자체 백신 개발에도 최선을 다하고 있고, 예정대로라면 내년에 우리 백신으로 접종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SK바이오사이언스는 현재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위탁생산하고 있으며 한국의 백신 개발을 주도하고 있다.

문재인 대통령이 20일 오전 경북 안동시 SK바이오사이언스 공장에서 이상균 공장장으로부터 코로나19 백신 생산 시설에 대한 설명을 듣고 있다. SK바이오사이언스는 국내에 도입 예정인 코로나19 백신 아스트라제네카를 위탁생산하고 있다.

서영희 기자 finalcut02@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