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최종환 파주시장, 비대면 식사통해 직원 노고 격려

줌(zoom) 활용해 코로나19 방역현장서 고생하는 직원들과 식사하며 소통

파주시 제공

파주시 제공

최종환 경기 파주시장은 20일 영하의 강추위에도 선별검사소 근무 등 코로나19 방역현장에서 고생하는 직원들과 줌(zoom)을 활용한 비대면 점심식사를 통해 노고를 격려했다.

이날 비대면 점심식사는 최근 코로나19 확진자 증가로 사회적 거리두기 강화로 5인 이상 집합금지가 시행돼 직원들 간의 식사 모임이 어려워짐에 따라 직원들을 격려하기 위한 아이디어로 출발했다.

비대면 식사에 참여한 한 파주시청 직원은 “코로나19 때문에 밖에서 만나기 어려워 줌(zoom)을 켜고 회식을 하는 새로운 문화가 생겨났다고 들었는데 시장님과 직접 체험해 보니 만나서 얼굴을 보고 대화하는 것 같은 자연스러운 분위기가 신선했다”고 말했다.

이날 비대면 점심식사에서 최종환 시장은 “코로나19로 지난 1년 동안 방역의 최일선에서 고생한 직원들의 노고를 잘 알고 있다”며 “추운 날씨에도 시민의 안전을 위해 고생을 하고 있는 직원들에게 고맙고 몸도 마음도 힘들겠지만 코로나19 지역사회 확산 방지를 위해 조금만 더 힘을 내달라”고 격려했다.

파주=박재구 기자 park9@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