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게임즈, ‘대항해시대 오리진’ 28일 CBT 시작


라인게임즈(대표 김민규)가 서비스 예정인 ‘대항해시대 오리진’의 비공개 베타 테스트(CBT)가 28일부터 진행된다.

대항해시대 오리진은 1990년부터 이어지고 있는 코에이테크모게임스의 ‘대항해시대’ 시리즈 중 ‘대항해시대2’, ‘대항해시대 외전’의 감성을 재현한 게임이다. 올해 중 모바일 및 PC 스팀 플랫폼에서 서비스할 예정이다.

대항해시대 오리진은 라인게임즈의 개발 관계사 모티프(대표 이득규)와 코에이테크모게임스(대표 코이누마 히사시)가 공동개발한 모바일 오픈월드 MMORPG다. 오는 28일부터 내달 4일까지 1만5000명의 국내 안드로이드OS 이용자를 대상으로 CBT를 실시한다.

타이틀 공개 뒤 처음 진행되는 이번 CBT를 통해 ‘7대양 7대주’ 세계를 미리 체험해볼 수 있다. 게임 내엔 ‘대항해시대2’의 감성이 담긴 칸노 요코(菅野よう子) 작곡의 원작 BGM 및 코에이테크모게임스가 새롭게 만든 오케스트라 BGM으로 담겼다.

라인게임즈는 사전모집 페이지를 통해 테스트 참가자를 모집하고 있다.

이다니엘 기자 dne@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