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아산 만취 운전자 역주행으로 4중 추돌 사고…1명 중상

연합뉴스

충남 아산에서 술에 취한 40대 운전자가 역주행해 차량 4대가 잇따라 충돌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23일 아산경찰서에 따르면 전날 오후 10시 51분 영인면 한 도로에서 역주행하던 윈스톰 SUV 차량이 맞은 편에서 오던 프라이드 승용차와 정면으로 충돌했다. 이어 프라이드를 뒤따라오던 그랜저 승용차와 소렌토 SUV 차량이 잇따라 부딪쳤다.

이 사고로 프라이드 운전자 A씨(43)가 크게 다쳤으며, 윈스톰 운전자 B씨(48) 등 4명이 가벼운 상처를 입고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다. 당시 B씨의 혈중 알코올 농도는 0.093%로 면허 취소 수준이었다.

B씨는 술에 취한 상태에서 1㎞ 정도를 역주행한 것으로 조사됐다. 경찰은 B씨에 대해 도로교통법 위반(음주운전 등) 혐의로 구속영장을 신청할 방침이다.

천금주 기자 juju79@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