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농특산물 품앗이 완판 운동 시즌Ⅱ’ 추진해 농민 돕는다

경북도, 행사·모임 취소와 관광객 감소 등으로 농산물 판매 어려움 해결 위해 지난해 이어

‘농특산물 품앗이 완판 운동’은 생산자와 소비자 모두 도움이 되는 착한 소비운동이다. 지난해 온·오프라인을 통해 매주 연속해서 완판되는 등 성황리에 추진돼 1157억원의 판매 성과를 올렸다. 경북도 제공

경북도는 코로나19에 따른 행사·모임 취소, 관광객 감소 등으로 농가의 농산물 판매 어려움을 해결하기 위해 지난해에 이어 ‘농특산물 품앗이 완판 운동 시즌Ⅱ’(이하 완판 운동 시즌Ⅱ)를 대대적으로 전개한다고 24일 밝혔다.

우선 다음 달 3일 도청 전정에서 완판 운동 시즌Ⅱ 오픈 행사를 시작으로 시·군별 판매가 부진한 품목을 발굴하고 소비처를 확보 하는 등 농산물 판매 부진이 해소될 때까지 발 벗고 나선다.

완판 운동 시즌Ⅱ의 골자는 판로 확대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유통 취약 농가의 경영 안정과 농산물 판로 확대를 위해 상담센터를 운영하는 것이다.

상담센터는 판로가 부진한 신선 농산물 대형 구매처 알선, 쇼핑몰 ‘사이소’ 등 온·오프라인을 통한 유통 지원, 고령농, 영세농 등 유통 취약 계층 판로 개척을 지원한다.

상담센터는 상담센터장을 중심으로 상담·접수팀, 온라인지원팀, 오프라인지원팀으로 구성됐으며 상담은 전화(054-650-1191)나 홈페이지(gbfood.or.kr)로 하면 된다.

기관별 완판 운동을 대대적으로 전개해 도와 시·군에서는 감자, 딸기, 쌈채소 등 판로가 어려운 품목을 중점적으로 온·오프라인 특별판매전, 자체 꾸러미 공급, 자매결연도시 및 향우회 등을 통한 완판 운동을 대대적으로 전개한다.

온라인 판매 지원은 SNS, 바이럴마케팅, 키워드 검색 광고 등을 통한 경북 농산물 홍보, 경북 쇼핑몰 연합 특별 할인 행사, ‘사이소’ 쇼핑몰 내 유통 피해 농가 할인 판매 행사, 우체국몰, 농협몰, 네이버 스마트스토어, 11번가, 위메프, 쿠팡 등 ‘사이소’ 제휴몰과 연계한 경북 농특산물 판촉전 등을 지속적으로 추진한다.

학교 급식 등 친환경농산물 판매 지원은 개학 연기, 휴교 등으로 친환경 농산물 학교 급식 농산물 소비가 부진할 경우 오프라인 행사로 학교 급식용 친환경농산물 꾸러미 판매, 시·군 요청 농산물 판매, 대형 유통업체 협력을 통한 다양한 판매처 개척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앞으로 경북도는 완판 운동 시즌Ⅱ를 도내 전 공공 기관으로 확산시켜 나가면서 판매 실적이 우수한 시·군에 대해서는 평가를 통해 시상할 계획이다.

작년 3월 초 학교급식 친환경농산물 생산 농가 등을 돕기 위해 시작된 ‘농특산물 품앗이 완판 운동’은 생산자와 소비자 모두 도움이 되는 착한 소비운동이다.

온·오프라인을 통해 매주 연속해서 완판되는 등 성황리에 추진됐고 코로나19 극복 전 국민 온·오프라인 농산물 팔아주기 운동으로 확산돼 1157억원(온라인 314, 오프라인 843)의 판매 성과를 올렸다.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올해 다시 시작하는 ‘완판 운동 시즌Ⅱ’에도 다양한 농산물 판로 확보와 소비 촉진 운동을 대대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니 국민들의 적극적인 동참을 부탁한다”고 말했다.

안동=김재산 기자 jskimkb@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