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전 국민이 홍보대사”…포천시 홍보 영상 제작 활동비 지원

‘브이로그(V-log) in 포천’ 사업 추진
제작한 영상 유튜브 공유 시 1편당 3만원 활동비 지원

포천시청. 포천시 제공

경기 포천시가 전 국민을 대상으로 포천시 홍보 영상 제작 지원에 나선다.

포천시는 오는 11월 30일까지 국민 누구나 참여할 수 있는 ‘브이로그(V-log) in 포천’을 추진한다고 25일 밝혔다.

‘브이로그(V-log) in 포천’ 사업은 포천의 맛집이나 관광지 등 ‘포천’을 알릴 수 있는 장소들을 중심으로, 포천에서의 생생한 일상을 본인이 직접 동영상으로 제작해 유튜브에 공유하면 1편당 3만원의 활동비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영상은 1편당 3분 이상, 총 5편을 제작하되 본인의 얼굴이나 목소리가 포함돼야 하고, ‘#포천브이로그, #포천, #포천시, #장소’의 해시태그를 필수로 표시해야 한다.

신청방법은 5편 영상을 모두 제작한 후 포천시청 홈페이지에서 참여 신청서를 내려 받아 저용량으로 변환된 영상 파일과 함께 이메일(rod1224@korea.kr)로 제출하면 된다.

영상 제출은 월 1회(5편 제출) 가능하며, 제출된 영상이 브이로그 제작 기준에 적합할 경우 1편당 3만원의 활동비가 지급된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홈페이지를 참고하거나 포천시청 홍보전산과(031-538-3062)로 문의하면 된다.

포천시 관계자는 “브이로그(V-log) in 포천 사업을 통해 포천의 홍보와 지역경제 활성화라는 두 마리 토끼를 잡을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많은 분들의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포천=박재구 기자 park9@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