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멀리서 보면 푸른 봄’ 박지훈·이신영·강민아 출연

KBS 새 드라마, 캠퍼스 라이프 다룬 다음 인기 웹툰 원작

박지훈, 강민아, 이신영. 마루기획, 에이치앤드엔터테인먼트, 포레스트엔터테인먼트 제공.

드라마 ‘멀리서 보면 푸른 봄’에 배우 박지훈과 이신영, 강민아가 주연배우로 캐스팅이 확정됐다.

KBS에서 방영될 예정인 새 드라마 ‘멀리서 보면 푸른 봄’(연출 김정현·극본 정원정)은 ‘인생은 멀리서 보면 희극이고 가까이서 보면 비극이다’라는 말에서 착안한 제목처럼 인생의 푸른 봄을 살아가야 할 20대들의 현실을 담은 이야기다.

‘멀리서 보면 푸른 봄’은 청춘이 누릴 수 있는 아름다운 시절이라는 말이 무색하게 각박한 세상 속 고군분투를 담아 ‘대학판 미생’이라는 평가를 받는 같은 제목의 인기 웹툰을 원작으로 한다.

웹툰 '멀리서 보면 푸른 봄' 소개. 다음 웹툰 홈페이지 캡처.

배우 박지훈과 이신영, 강민아가 주인공 여준과 남수현, 김소빈 역으로 출연을 확정했다. 통통 튀는 신예 3인방이 드라마에서 선사할 케미에 시청자들의 기대가 모이고 있다.

박지훈은 유복한 환경에서 부족함 없이 자란 새내기지만 남들이 모르는 비밀을 품은 대학생 여준 역으로 안방극장을 찾아온다. 박지훈은 그동안 아역배우 출신으로 ‘연애혁명’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 등에서 다양한 캐릭터를 소화하며 안정적인 연기력을 보여줬다.

배우 강민아는 극 중 성실하고 우직한 노력파 대학생 김소빈 역을 맡았다. 강민아는 ‘여신강림’ ‘박화영’ 등 다양한 작품을 통해 차곡차곡 실력을 쌓아온 배우다. 이번 작품을 통해 안방극장에 더 확실한 눈도장을 찍을 예정이다.

이신영은 ‘전과목 A+’을 받은 수재이자 완벽주의자인 남수현 역을 맡았다. 이신영은 훈훈한 외모뿐만 아니라 까칠하고 냉철한 매력까지 자랑하는 캐릭터로 여심을 저격한다. 이신영은 ‘낮과 밤’ ‘사랑의 불시착’ 등에서 잘생긴 비주얼과 독보적인 존재감을 발산했다. 이번 드라마를 통해 명실상부한 주연 배우 입지 굳히기에 돌입해 뚜렷한 존재감을 줄 예정이다.

청춘 배우들의 만남에 현실적 공감을 불러일으키는 스토리 등을 예고하며 기대를 높이고 있는 ‘멀리서 보면 푸른 봄’은 KBS와 상반기 편성을 논의 중이다.

송다영 인턴기자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