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대전 IEM국제학교 목사 부부·학생 등 39명 집단 확진

IEM국제학교 코로나19 확진자들이 치료센터로 이동하기 위해 차량에 탑승하고 있다. 연합뉴스

대전 IEM국제학교 학생과 목사 부부 등 총 39명이 강원도 홍천에서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26일 강원도 보건 당국에 따르면 전날 오후 학생 37명이 코로나19에 감염된 것으로 확인됐다. 이들을 인솔한 목사 부부도 양성 판정을 받았다.

목사 부부는 지난 16일 학생 38명과 함께 홍천의 한 종교시설을 방문한 것으로 조사됐다. 나머지 학생 1명의 확진 여부는 미결정 상태다.

이들의 정확한 방문 목적은 아직 확인되지 않았다.

도 보건 당국은 애초 홍천 지역의 한 종교단체 소속 학생들이 대전 IEM국제학교를 방문한 것으로 밝혔으나 조사 결과 거꾸로 국제학교 학생들이 홍천에 머물면서 확진 판정을 받은 것으로 드러났다.

보건 당국은 역학조사를 벌이고 있다.

권남영 기자 kwonny@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