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조건만남 할래요?” 모텔 유인해 때리고 돈 뺏은 일당


조건만남에 응한 20대 남성을 모텔로 유인해 폭행하고 금품을 빼앗은 일당이 경찰에 붙잡혔다.

인천 계양경찰서는 A씨(20) 등 20대 남성 2명과 B양(19) 등 10대 여성 4명을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고 26일 밝혔다.

A씨 등은 이날 0시50분쯤 인천시 계양구 계산동 한 모텔에서 20대 남성 C씨를 폭행하고 현금 30만원과 휴대전화를 빼앗아 달아난 혐의를 받는다.

경찰은 앞서 금품을 빼앗겼다는 C씨의 신고를 받고 모텔 주변 CCTV 분석과 탐문 수사 등을 벌여 이날 오후 대전과 인천 부평 등지에서 A씨 등 4명을 차례로 검거했다. 또 같은 날 오후 10시쯤 인천 계양구 일대에서 B양 등 10, 20대 여성 2명을 추가로 붙잡았다.

이들은 채팅 앱을 통해 조건만남을 하자며 C씨를 해당 모텔 객실로 유인했고, 객실에 있던 A씨 등이 C씨를 폭행한 뒤 현금과 스마트폰 등을 빼앗은 것으로 조사됐다.

A씨 등은 경찰 조사에서 혐의를 부인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주범이 누구인지와 정확한 범행 경위에 대해 조사하고 있다”며 “추가 조사를 거쳐 구속영장 신청 여부를 검토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권남영 기자 kwonny@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