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국립 백두대간수목원에 ‘범 내려온다’

신축년 첫 특별 초대 전시로 지난 26일부터 2월 28일까지 ‘범 내려온다’ 민화 전시 개최


한국수목원관리원 소속 국립백두대간수목원은 신축년 첫 특별 초대 전시로 지난 26일부터 2월 28일까지 ‘범 내려온다’ 민화 전시(사진)를 개최한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전시에는 홍민우友(홍대에서 민화로 만난 벗들)의 작가 7명이 참여해 총 34개 민화 작품을 선보인다. 예로부터 삼재를 이겨내고 좋은 기운을 불러온다는 호랑이 그림 7작품과 궁중화, 화조도, 책거리 등 다양한 민화 작품을 만날 수 있다.

호랑이 민화 색칠 놀이, 까치 호랑이 목판 인출 등 체험 프로그램도 제공된다. 또 특별 전시장 내부를 VR 영상으로 제작해 홈페이지에 게시할 예정이다.

수목원 남춘희 전시기획운영실장은 “호랑이 민화 작품을 감상하며 건강하고 행복한 새해를 맞이하시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양질의 전시를 통해 지역 주민들에게 문화 향유의 기회를 확대하겠다”고 말했다.

봉화=김재산 기자 jskimkb@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