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서울 강서구, 전국 최초 ‘안심 클린 에어버스’ 운영

버스 천장에 설치된 공기정화환기시스템으로 공기 살균과 정화, 환기까지 한번에

강서구립봉제산노인복지센터 셔틀버스 위쪽에 공기정화환기시스템이 설치돼 있다. 강서구 제공

서울 강서구(구청장 노현송)는 전국 최초로 버스 내 공기 살균과 정화, 환기 기능을 갖춘 ‘안심 클린 에어 버스’를 운영한다고 28일 밝혔다.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해 환기의 중요성이 대두됨에 따라 버스와 같은 밀폐공간의 공기질을 개선하기 위한 조치다.

‘안심 클린 에어 버스’는 버스 천장에 설치된 공기정화환기시스템으로 외부에서 유입된 공기를 UV-C LED와 필터를 통해 살균‧정화시킨다. 또 외부 공기 유입과 실내 공기 배출을 도와 공기를 주기적으로 순환시키며, 외부 공기 유입 시 실내외 온도차를 줄이는 특수필터를 사용해 온도를 유지한다. 버스 내 공기질 측정센서도 설치해 미세먼지와 이산화탄소 농도가 높아지지 않도록 공기질을 지속적으로 관리한다.

지난 22일 봉제산노인복지센터 셔틀버스 설치를 시작으로 유치원·어린이집 통학버스와 복지관 셔틀버스 등 25인승 이상 버스 16대에 공기정화환기시스템을 순차적으로 설치‧운영할 계획이다. 유해환경에 취약한 영유아와 고령층, 장애인이 많이 이용하는 버스를 대상으로 우선 선정했다. 강서구 관계자는 “버스는 도로 위 매연과 냉난방기 가동으로 창문을 열어 환기시키기 어렵기 때문에 환기와 정화를 도와주는 시스템이 필요하다”며 “코로나19로 인해 밀집공간에 대한 불안감이 높아지는 요즘 구민들이 안심하고 생활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기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구는 버스뿐만 아니라 어린이집, 다중이용시설 등 지역 내 다양한 시설에 공기 정화, 환기 시스템을 설치하는 ‘안심 CLEAN AIR ZONE’ 조성 사업도 추진하고 있다.

김재중 선임기자 jjkim@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