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아카이브K’ 잔나비, 델리스파이스 헌정 무대 선사


SBS ‘전설의 무대-아카이브K(이하 아카이브K)’에서 1세대 모던록 밴드 ‘델리스파이스’의 음악을 잔나비 최정훈의 목소리로 기록한다.

오늘(31일) 방송되는 ‘아카이브K’는 ‘홍대 앞 인디뮤직’에 대한 비하인드 스토리와 특급 라이브 무대들이 펼쳐진다. 특히, 이번 무대에서는 ‘챠우 챠우(아무리 애를 쓰고 막아 보려 해도 너의 목소리가 들려)’, ‘고백’ 등의 주옥 같은 명곡을 남긴 1세대 모던록 밴드 ‘델리스파이스’의 노래를 후배인 잔나비 최정훈이 불러 기대를 모은다.

평소 델리스파이스의 음악에 대해 “버스킹 등 공연을 할 때 항상 레퍼토리로 부르는 곡”이라며 남다른 의미를 밝힌 최정훈은 특유의 담담하고도 부드러운 음색으로 또 다른 느낌의 ‘고백’을 선보여 현장을 감동으로 물들였다는 후문이다.

한편, 오늘(31일) 방송에서는 잔나비 최정훈 외에도 크라잉넛, 노브레인, 자우림 등 인디 밴드들의 레전드급 무대로 지친 안방을 페스티벌급 열기로 후끈 달아 올릴 예정이다.

홍대 앞 지하 클럽에서 대규모 페스티벌의 주인공으로 거듭난 ‘인디’, 그 화려한 무대의 종합선물세트가 펼쳐질 SBS ‘전설의 무대-아카이브K’의 네 번째 기록 ‘홍대 앞 인디뮤직’ 편은 오늘(31일) 일요일 밤 11시 5분에 만나볼 수 있다. 사진제공=SBS

박봉규 sona71@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더 보기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