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그 오브 레전드, ‘2021 격전’ 공개

격전 모드 데이터 바탕으로 업그레이드


라이엇 게임즈가 ‘리그 오브 레전드(LoL)’의 팀 토너먼트 모드 ‘격전’을 오픈했다.

격전은 팀 대항 토너먼트 방식으로 진행되는 게임 모드다. 프로 경기와 같은 경기 방식으로, 여러 가지 보상이 주어진다. 라이엇 게임즈는 “그간 격전 모드를 운영하며 쌓은 데이터와 플레이어 피드백을 바탕으로 한층 업그레이드된 플레이 경험을 선사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가장 돋보이는 개선점은 팀 생성 관련 시스템이다. 다섯 명의 팀원을 모으는 것이 어려운 경우를 고려한 조치다. 소속팀이 없는 플레이어는 ‘자유 선수’ 상태를 켜고 ‘팀 찾기’ 페이지에서 팀원을 모집하고 있는 팀을 확인한 뒤 합류 요청을 보낼 수 있다. 해당 팀의 주장은 알림을 통해 요청을 확인할 수 있다. 팀 주장은 합류 요청에 대한 알림을 상시 확인하고, 먼저 팀원 초대가 필요할 때는 자유 선수 목록을 확인할 수도 있다.

특히 이번 시즌부터는 이전 시즌의 랭크를 보유한 이용자 모두에게 참가자격이 주어진다. 또한 격전 모드의 진행 빈도도 높였다. 기존 월 1회에서 격주 운영 방식으로 변경하고, 주말이 아닌 주중에 격전을 진행하는 등 특별 격전 기회도 마련했다. 추후 16개 팀 구성으로 진행되는 ‘정복자 격전’과 ‘월드 챔피언십 격전’도 적용될 예정이다.

랭크 게임 전적이 적은 신규 계정의 실력을 정확히 판별하고, 참가자들에게 대전의 기대 품질을 보다 명확하게 알리는 시스템도 개선한다.

이다니엘 기자 dne@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