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스포츠

연예·스포츠 > 연예

‘인간수업’ 김동희 학폭 의혹… “흡연, 장애친구 괴롭혀”

배우 김동희. 뉴시스

드라마 ‘SKY캐슬’(스카이캐슬) ‘이태원 클라쓰’ ‘인간수업’ 등으로 얼굴을 알린 배우 김동희(22)가 학교 폭력(학폭) 가해 의혹에 휘말렸다.

‘99년생 배우 김동희 학폭 가해자’라는 제목의 글이 21일 온라인 커뮤니티에 게재돼 일파만파 번졌다. 김동희와 초등학교 동창이라고 주장한 작성자 A씨는 “지금 학폭 논란 있는 분들은 김동희에 비하면 굉장히 귀여운 수준”이라며 “(김동희) 본인이 제일 잘 알 것”이라고 주장했다. 그는 주변 동창들의 증언과 김동희의 졸업사진 등을 증거로 제시하기도 했다.

A씨는 “애들 때리고 괴롭히는 게 일상이었던 애(김동희)가 당당히 연예인이라는 직업을 갖고, 사람들에게 사랑받는 게 너무 꼴 보기 싫다”면서 “동창들이 증거를 더 모아보겠다 하니 추가되는 대로 더 올리겠다”고 추가 폭로를 예고했다.

김동희와 같은 중학교를 다녔다는 또 다른 네티즌 B씨는 “(김동희가) 전자담배를 목에 걸거나 교복 주머니에 갖고 다니면서 교실 안에서 피우기도 했다”고 폭로했다. 또 “장애를 겪고 있는 동창생에게 불리한 게임으로 뺨을 때리거나 만만한 친구들을 불러 안마를 시켰다”고도 했다.

김동희의 학폭 의혹을 제기한 네티즌이 김동희의 과거 모습이라고 주장하며 게재한 사진들. 온라인 커뮤니티 캡처

학폭 피해자라고 주장한 이들은 김동희에게 돈을 빼앗기거나 물리적·언어적 폭력을 당했다고 입을 모아 학폭 의혹을 키우고 있다. 앞서 ‘스카이캐슬’에 함께 출연했던 조병규도 학폭 의혹에 휩싸인 상태여서 연예계에 또 한 차례 파문이 예상된다.

김동희 본인이나 소속사 측은 학폭 논란에 대해 아직까지 입장 표명을 하지 않고 있다.

1999년생인 김동희는 이목중, 안양예고를 졸업했다. JYP엔터테인먼트와 앤피오엔터테인먼트 소속인 그는 2018년 웹드라마 ‘에이틴’으로 데뷔한 이후 ‘스카이캐슬’ ‘이태원 클라쓰’ ‘인간수업’ 등에 잇따라 출연하며 차세대 유망주로 떠올랐다.

권남영 기자 kwonny@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